고객센터
 
 
  최종편집: 2018년 07월 18일
 

정치

행정

경제

사회

교육

문화/연예

건강/스포츠

포커스

인물

6차산업

여성

시의회

사건/사고

 

 

 

정헌율 익산시장 “시민중심 안전도시 만들겠다”

  

2018-01-24 13:42:25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익산시(시장 정헌율)2018시민이 안심하고 행복하게 살 수 있는 도시 만들기를 위한 안전정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경주·포항 지진과 제천 스포츠센터 화재 등 잇따른 사고발생으로 시민의 안전에 대한 우려가 그 어느 때보다도 급증하고 있어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을 추진하는 것이 시급하다는 판단에서이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안전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는 만큼 시민이 안심하고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도록 시민안전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2018년 국가안전대진단 추진(2.5.~3.30, 54일간)
 
공공민간 안전관리대상시설 및 생활 속 안전위험요소 신고 등 2018년 국가안전대진단이 25일부터 330일까지 54일간 1,200여 개소에서 진행된다.
 
올해는 안전사고 빈발분야 및 생활 밀접분야, 대규모 피해가 우려되는 분야 등 3개 유형 15개 분야를 중점 점검한다.
 
더불어 안전점검 민관합동 점검반과 어린이 안전점검단을 구성하여 민간 주도의 민관 협업 홍보 및 캠페인 등의 전개를 통해 민간참여를 확대하여 생활 속 안전문화를 정착시킬 방침이다.
* 참여기관 : 익산소방서, 한국전기안전공사 익산지사, 한국가스안전공사 전북지역본부, 한국농어촌공사 익산지사 등
 
# 안전사고 감축을 통한 지역안전지수 개선
 
지역안전지수 개선을 위한 안전사고 감축도 내실있게 추진된다.
 
화재, 교통사고, 자살, 감염병 등 4대 분야를 중점 관리하여 2016년부터 2018년까지 3년간 총 35명을 감축하고 취약계층 안전점검 실시 등 분야별 21개 중점과제를 설정해 21억 원의 예산을 투자하여 지역안전지수 수준을 개선할 계획이다.
* 지역안전지수(7개 분야): 자연재해, 안전사고, 화재, 교통, 감염병, 자살, 범죄
# 맞춤형 안전문화교육 확대
 
지난해 54개교 5,800여 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던 교통안전, 전기안전, 가스안전, 심폐소생술 4개 분야 맞춤형 안전문화교육도 확대된다.
 
익산시는 2017년 안전신문고 신고실적 3,480건 전북 1위라는 상승세에 힘입어 2018년 안전신고 목표건수 3,255건을 국가안전대진단과 연계하여 목표의 40%를 달성, 실효성있는 국가안전대진단이 되도록 하고 초고등학생이 신고할 경우 신고건당 자원봉사 1시간을 인정해줄 예정이다.
* 참여기관 : 익산경찰서, 한국전기안전공사 익산지사, 전북에너지서비스,
한국아동청소년안전교육협회 새만금지회
 
# 시민을 위한 이리역 폭발사고 시민백서 발간
 
기존백서 총화의 기적은 관과 군부대 중심의 백서로 시민이 겪었던 정신적 물리적 피해를 충분히 파악하지 못했다.
 
이후 복구과정에서도 시민의 입장과 의지가 거의 반영되지 못했고 피해 당사자와 관련자 대부분이 고령이어서 기록을 재정리해야 할 필요성이 대두되었다.
 
이에 따라 당시의 관계자의 구술과 관련 자료를 수집하여 시민의 관점에서 백서를 발간하여 그 의미를 새롭게 조명하고자 할 예정이다.
 
# 민간다중이용시설 상시 안전점검 실시

대형재난사고를 대비하기 위하여 민간다중이용시설 16개소에 대해 지난 1.2일부터 익산소방서와 협업으로 소방분야 집중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위기관리 매뉴얼 점검, 명절대비 민관합동 안전점검, 가을 행락철, 여름철 성수기 등 재난예찰을 강화하고 상시 안전점검을 추진하여 위기관리 능력을 제고할 계획이다.

익산뉴스넷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