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센터
 
 
  최종편집: 2018년 07월 17일
 

정치

행정

경제

사회

교육

문화/연예

건강/스포츠

포커스

인물

6차산업

여성

시의회

사건/사고

 

 

 

피아니스트 지용 리사이틀 ‘I am not the same’

  

2018-01-29 11:20:37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클래식계의 지드래곤으로 불리는 피아니스트 지용의 리사이틀 아임 엠 낫 더 세임(I am not the same)’이 오는 223일 익산시 예술의전당에서 열린다.



이번 리사이틀은 방황하던 10대부터 연주의 본질에 대해 치열하게 고민하고, 그 고민을 통해 얻어진 사명감으로 자신뿐만 아니라 타인의 삶 역시 나아지기를 희망하는 그의 바람이 담겨 있다.
 
그는 창의적인 비전을 제시하는 것과 연주의 본질에 대해 끊임없이 고민하고 클래식부터 일렉트로닉까지 시도하는, 누구와도 같지 않은 매력의 소유자이자 피아노 앞에서 가장 멋진 아티스트라고 평가받는다.

연주곡은 바흐의 골드베르크 변주곡으로 알려졌다. 골드베르크 변주곡은 서양 음악사의 그 어떤 곡과도 구별되는 경이로운 독창성과 개성을 가진 곡이며, 피아니스트에게는 성경과도 같은 곡이고, 관객에게는 언제든지 실연으로 보고 싶은 레퍼토리 중 하나이기도 하다.
 
지용은 평소클래식은 사람의 모든 감정 표현이 다 되는 곡인데 주변 친구들을 보면 너무 안 듣는다. 고정관념도 있고, 이 음악이 한 세대를 놓쳤다는 게 안타깝다라고 말하며, “자신의 모든 활동은 사람들의 귀를 열어주는 일이라고 설명한다.
 
이 공연은 131()까지 R40%, S20% 조기예매 할인이 진행되며, 기타 문의사항은 익산 예술의전당(859-3254)로 연락하면 된다.

익산뉴스넷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