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센터
 
 
  최종편집: 2018년 12월 10일
 

정치

행정

경제

사회

교육

문화/연예

건강/스포츠

포커스

인물

6차산업

여성

시의회

사건/사고

 

 

 

익산시, 농촌활력지원사업으로 농촌마을이 들썩들썩

  

2018-02-09 15:53:26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익산시(시장 정헌율)는 고령화 등으로 정체된 농촌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올해 농촌관광 주체 육성 지원 등 14개 사업에 대한 세부실행계획을 수립하고 자부담을 포함 445천만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올해 농촌활력분야 주요사업으로는 농촌관광 주체 육성지원사업에 5,700만원, 농촌관광 활성화 지원사업에 9,200만원, 농촌축제 지원사업에 1,600만원, 생생마을 만들기사업에 3,000만원, 농식품 6차산업 활성화사업에 1,500만원, 마을 공동체 전자상거래 거점센터 운영에 8,800만원, 마을 경영체 경쟁력 강화사업에 4,000만원, 전북형 농촌관광 거점마을 육성에 30억원, 소규모 6차산업화 사업지원에 2억원, 도농 교류 산촌마당 캠프사업지원에 800만원, 체험관광형 슬로푸드 마을 조성에 5억원 등 모두 14개 사업이다.
 
김유열 농촌활력과장은 “‘희망찬 농업’,‘활기찬 농촌’,‘행복한 농민이라는 비전을 가지고 출범한 미래농정이 작년에 거버넌스 구축 등 체제 정비를 마쳤다면 올해부터는 실질적인 성과를 거둘 때가 되었다, “이러한 성과를 위해 조기에 세부실행계획을 수립하고 농업인들이 피부에 와 닿는 농정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익산뉴스넷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