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센터
 
 
  최종편집: 2018년 12월 13일
 

정치

행정

경제

사회

교육

문화/연예

건강/스포츠

포커스

인물

6차산업

여성

시의회

사건/사고

 

 

 

익산 공용버스터미널, 문화터미널로 탈바꿈

  

2018-10-12 15:47:14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익산시(시장 정헌율)는 공용버스터미널의 환경을 개선하고 문화체험공간을 조성해 시민들의 문화욕구를 충족시켜주기로 했다고 밝혔다.


  시는 총사업비 2억 5,000만원(도비 1억원, 시비 1억 5,000만원)을 들여 전북문화관광재단과 아트공간조성사업을 체결하고 지난 9월 말 완공했다.

  시는 그간 공용버스터미널 대합실 등 시설물을 깨끗하게 리모델링하고 터미널 공간을 알차게 활용, 시민들이 예술 활동을 펼칠 수 있는 소규모 공간을 마련해 밴드, 판소리, 무용 등 지역의 문화예술가들이 터미널 이용자들과 시민들에게 자신의 기량을 마음껏 자랑하고 뽐낼 수 있도록 했다.

  시는 예술인들의 소규모 공연과 활동이 일상생활에 지친 시민들의 마음을 달래주고 터미널을 이용하는 외지인들에게는 익산의 수준 높은 문화를 알리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시는 앞으로도 터미널을 열린 공간으로 조성해 휴식과 공연 등 공용버스터미널에 머무는 동안 시민들이 새로운 활력을 찾고 만족할 수 있는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해 다시 찾고 싶은 터미널로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익산뉴스넷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